KAERI-울산대 원자력 소재열화 및 안전관리 워크샵 개최

□ 한국원자력연구원(원장 박원석)은 원자력 소재부품의 열화 및 안전 관리에 필요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5월 30일부터 31일까지 양 일간 울산대학교와 공동으로 ‘한국원자력연구원-울산대 원자력 소재 열화 및 안전 관리 워크샵’을 개최했다.

□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번 워크샵은 한국수력원자력(주)이 지원하는 ‘해오름동맹 원자력혁신센터 6개 대학 R&D 협력사업’의 일환으로 열렸으며, 울산대학교 첨단소재공학부 학부·대학원생 및 교직원과 한국원자력연구원 안전재료기술개발부 연구원 등 총 40여명이 참여했다.

□ 워크샵 첫날인 30일에는 원자력연구원 김민철 박사, 울산대학교 이정구 교수 등 원자력 재료 전문가 8인이 원자력 부품소재의 건전성 시험평가 및 진단 기술에 대해 강연했다. 이어서 31일에는 울산대학교 학부·대학원생들이 실험시설을 견학하며 연구원이 진행하는 원자력 소재부품의 열화 관리 연구에 대해 심도 깊게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.

□ 연구원 박진호 원자력안전연구소장은 “가동원전의 안전성을 향상하기 위해 원자력 소재 관리 인력을 꾸준히 양성해야한다”하며, “앞으로도 연구원이 보유한 연구 인프라와 경험을 바탕으로 한 산학연계 프로그램을 통해 관련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에 기여할 것”이라 밝혔다.

※ 붙임 : 한국원자력연구원-울산대 공동 워크샵 현장 사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