image

이봉상 박사가 ‘2021년 과학·정보통신의 날’ 기념식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하였다.

기념식은 과학의 날 및 정보통신의 날을 맞아, 국가연구개발 성과 평가 유공자에 대한정부포상 등의 행사 내용으로 4월 21일 온라인/오프라인 연계로 개최되었다.

이봉상 박사는 1986년 한국원자력연구원 입사 이래로 원자로 압력용기 안전성 분야에 30년 이상 연구를 수행하여, 파괴역학적 기술을 통한 안전성 평가 및 국내 원전 감시시험에 대한 기술 축적 공로를 인정받아 본 상을 수상하게 되었다.

이봉상 박사는 “원자력연구원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해 오면서 원자력 재료분야에 대한 연구를수행할 수 있어 참 행복했다"면서 “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하여 우리나라 원자력 에너지의 안전성 향상에 기여하겠다"고 말했다.